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송의정 신임 태권박물관장 "태권도 무형유산 가치 높이겠다"

등록 2021.10.26 13:58:0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무주=뉴시스] 한훈 기자 = 전북 무주 태권도진흥재단(이사장 오응환, 사진 왼쪽))은 태권도원 내 위치한 국립태권도박물관의 활성화와 전문성 강화를 위해 송의정(사진 오른쪽) 전 부산시립박물관장을 임명했다고 26일 밝혔다.(사진=태권도진흥재단 제공).2021.10.26.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무주=뉴시스] 한훈 기자 = 전북 무주 태권도진흥재단(이사장 오응환)은 태권도원 내 위치한 국립태권도박물관의 활성화와 전문성 강화를 위해 송의정 전 부산시립박물관장을 임명했다고 26일 밝혔다.

새로 임명된 송의정 국립태권도박물관장은 서울대학교 고고미술사학과에서 학사와 석사 학위를 취득하고 국립박물관에서 30년 이상 근무한 경력을 지녔다.

국립광주박물관장과 국립김해박물관장, 국립부여박물관장을 역임하고, 국립중앙박물관 고고역사부장과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장, 국립부여문화재연구소장 등을 지냈다.

임명장 수여식에서 송의정 관장은 "태권도 전문 박물관인 국립태권도박물관장을 맡게 돼 영광이자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면서 "태권도와 전통무예 역사 연구를 통해 태권도가 가진 무형 문화유산으로서의 가치를 높이는데 기여하고 국립태권도박물관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36936912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