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특허청, IP-DESK 통해 '해외 특허출원 지원 사업' 기업 모집

등록 2021.10.26 14:00:2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상표·디자인에 이어 특허 출원도 지원

associate_pic

[대전=뉴시스] 특허청이 입주해 있는 정부대전청사 전경.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뉴시스] 김양수 기자 = 특허청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와 기업들의 해외 지식재산권 보호강화를 위해 26일부터 '해외 특허출원 지원사업' 신청기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해외지식재산센터(IP-DESK)를 통해 진행하는 이번 해외 특허출원 지원사업에서 특허청은 지원대상을 기존 상표·디자인에서 특허까지 확대했다.

우리나라에 사업자 등록이 돼 있는 해외진출 또는 진출 예정 중소·중견기업이면 신청이 가능하다.

 해외 특허출원 지원을 희망하는 기업이 KOTRA 누리집을 통해 지원신청하면 사업자 등록증 및 중소·중견기업 확인서 등 서류심사를 거쳐 신청 순대로 기업을 선정하게 되며 예산 소진 시 접수는 마감된다.

 선정된 기업들은 해외 특허 출원 비용의 50% 범위에서 국가별 특허 출원 소요비용에 따라 500달러에서 최대 2500달러까지 지원받게 된다.  기업별 최대 연간 3건까지 지원된다.

 특허청은 KOTRA와 협력해 11개 국가에 17개소의 IP-DESK를 운영 중이며 이 곳을 통해 중소·중견수출기업들의 지재권 애로사항을 현지에서 신속하게 해소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kys050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