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신간] 이 밤은 괜찮아, 내일은 모르겠지만

등록 2021.10.27 01:24: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책 '이 밤은 괜찮아, 내일은 모르겠지만' (사진 = 민음사) 2021.10.26.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현주 기자 = 서유미 신작 소설집 '이 밤은 괜찮아, 내일은 모르겠지만'(민음사)이 출간됐다.

5편의 짧은 소설과 7편의 단편소설이 수록된 이번 소설집에서 작가는 2010년대 중후반을 관통하며 바라본 세상과 세상 속 인물들을 때로는 찰나의 장면으로, 때로는 밀도 높은 심리 변화와 서사로 다채롭게 변주한다.

주변에서 어렵지 않게 볼 수 있는 평범하고 악의 없는 인물들이 굽이치는 삶의 귀퉁이에서 머뭇거리는 순간들, 누구나 경험하지만 대부분은 스치듯 지나거나 망각의 서랍에 넣어 두는 비밀스러운 장면들을 복기하는 가운데 드러나는 것은 인간에 대한 신뢰를 회복하는 정교하고 세심한 시선이다.

편편의 작품들이 각자의 방식으로 자신의 스토리를 전개시키지만 독자들에게 12편의 이야기는 한 편의 서사로 읽힐 수도 있다. 많은 방향으로 흩어지는 이야기들 가운데에도 중심은 있기 때문이다. 12편의 이야기는 '우리가 말하지 않은 것들'이 형체를 드러내는 순간을 공유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lovelypsych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