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DGB대구은행·대구도시공사, 지역기업에 200억원 대출

등록 2021.10.27 14:44:4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상생펀드 100억원 조성…중기·소상공인 지원

associate_pic

DGB대구은행은 대구도시공사와 '대구도시공사가 함께하는 소중한 동행펀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재판매 및 DB 금지

[대구=뉴시스] 박준 기자 = DGB대구은행은 대구도시공사와 '대구도시공사가 함께하는 소중한 동행펀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코로나19로 인해 경영상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지역 내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에게 긴급 자금지원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를 위해 마련됐다.

이번 특별대출은 DGB대구은행이 대구도시공사로부터 상생펀드 100억원을 조성하고 상생펀드의 두배수인 200억원을 총 한도 범위로 한다.

대구지역에 사업장 소재지를 둔 중소기업·소상공인을 대상으로 하며 오는 28일부터 한도소진 시까지, 업체별 한도 최고 5억원 이내로 총 200억원 규모의 금융을 지원할 예정이다.

대출 기간은 1년 이내이며 1.10% 기본감면에 금리감면 옵션에 따라 최고 0.5%까지 대출우대금리가 적용된다. 최대 1.60%의 금리감면을 통해 대출이자 지원을 받을 수 있어 금융부담도 최소화 했다.

임성훈 은행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내 중소기업·소상공인에 대한 저금리 금융지원을 통해 지역 내 대표 공공기관인 대구도시공사와 함께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역 대표은행의 소임을 다해 ESG 경영을 적극적으로 실천하고 중소기업·소상공인 지원에 적극 앞장서 나가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jun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