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50대 남성 울산시청 옥상서 투신 소동…민원해결 요구

등록 2021.10.27 18:19:46수정 2021.10.27 19:33:0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울산=뉴시스] 박수지 기자 = 27일 오후 울산시청 1별관 7층 옥상 난간에서 50대로 추정되는 남성이 집 주변 소음 민원 해결을 요구하고 있다. 2021.10.27. parksj@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뉴시스] 안정섭 기자 = 27일 오후 4시 48분부터 울산시청 1별관 7층 옥상 난간에서 50대로 추정되는 한 남성이 1시간 넘게 투신 소동을 벌였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과 소방당국은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지상에 에어매트를 설치하고 스스로 내려오도록 남성을 설득하기 시작했다.

1시간 넘게 설득한 끝에 이 남성은 오후 6시 7분께 난간에서 내려오면서 현재 안전이 확보된 상태에서 담당공무원 등과 대화 중이다.

이 남성은 집 주변 아파트 공사과정에서 소음이 심해 시청과 관할 구청에 여러 차례 민원을 제기했으나 해결되지 않자 술을 마신 상태로 시청 옥상에 올라간 것으로 알려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yoha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