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삼성전자, 국내 최대 용량 건조기 '비스포크 그랑데 AI' 출시

등록 2021.10.28 11: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인준 기자 = 삼성전자는 건조 용량이 20㎏으로 국내 최대인 '비스포크 그랑데 건조기 AI' 신제품을 28일 출시했다.
 
기존 최대인 19㎏ 제품보다 건조 용량은 늘었지만, 외관은 동일하게 설계됐다. 삼성전자는 이를 위해 열교환기의 콘덴서 전열 면적을 18% 가량 확대하고, 습도 센싱 정밀도를 높이는 등 핵심 부품의 설계 효율화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또 추운 겨울철에도 초고속 건조가 가능한 '하이브리드 히트펌프 저온제습' 기술, 온·습도를 고려하는 'AI 맞춤건조', '세탁실 공간 제습', 건조통 뒷면에서 강력한 바람을 균일하게 내보내는 '360도 에어홀' 등 비스포크 그랑데 건조기 AI의 장점을 그대로 이어받았다.
 
특히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을 획득한 제품이다. 이를 통해 삼성 그랑데 건조기 AI는 9㎏에서 20㎏까지 전 용량에 걸쳐 1등급을 달성했다.

삼성전자는 "이 제품은 건조 용량이 20kg으로 이불 빨래까지 넉넉하게 건조할 수 있는 대용량 선호 트렌드를 반영해 탄생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올해 1~9월 누계로 삼성전자의 국내 건조기 매출 비중에서 17㎏ 이상 대용량이 차지하는 비중은 60%에 달한다.

양혜순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삼성전자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선제적으로 파악해 국내 건조기 시장에 최대 용량을 지속적으로 선보여 왔다"면서 "앞으로도 더 많은 소비자들이 삼성 건조기를 통해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제품 개발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비스포크 그랑데 건조기 AI 20㎏ 제품은 그레이지·블랙·이녹스·화이트의 4가지 색상으로 출시됐다. 출고가는 174만9000~189만9000원이다.
 
디지털 인버터 모터와 컴프레서에 대해 소비자가 제품을 사용하는 동안 고장이 나면 무상으로 부품 수리 또는 교체를 해주는 '평생보증' 서비스가 제공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ijoino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