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롯데건설, 프롭테크기업과 '빅데이터·AI 활용' 협약…"주택시장 역량 강화"

등록 2021.11.09 16:14:2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정확한 분양시장 전망 분석…부동산 시장 리스크 사전 대비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롯데건설, 프롭테크기업 '데이터노우즈'와 업무협약.


[서울=뉴시스] 박성환 기자 = 롯데건설이 프롭테크기업인 '데이터노우즈'와 업무협약을 맺고 주택시장에서의 역량 강화에 나선다고 9일 밝혔다.

테이터노우즈는 빅데이터 분석으로 부동산의 가치와 시세를 분석·예측하는 벤처기업이다. 부동산 관련 데이터를 수집해 취합하고, AI를 통해 정보를 제공해주는 애플리케이션인 '리치고'를 개발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 협약은 급변하는 부동산 시장에서 많은 양의 정보와 데이터 분석 자료를 바탕으로 향후 발생할 리스크 등을 신속하고 정확하게 분석하기 위해 마련됐다. 또 데이터노우즈에서 제공하는 빅데이터와 AI 기술을 통해 국내 경제 흐름, 아파트 시장 전망, 커스터마이징 솔루션 등의 정보를 활용할 계획이다.

주택가격과 거래량의 변화 추이를 통해 현재 주택경기의 주기상 단계(침체기·회복기·호황기 등)를 파악하는 '벌집순환모형'도 설계해 가까운 미래를 예측할 수 있도록 했다. 이 외에도 가격 동향 및 인구, 신규공급, 소득, 주택수급지수 등 여러 가지 요인을 고려해 향후 4년간 매년 예상 가격도 추정해볼 수 있다.

데이터노우즈 관계자는 "부동산시장과 연계된 빅데이터 조사항목만 수백 개에 달하며 변수도 많아 정확한 결론 도출을 위해선 AI의 힘을 빌릴 수밖에 없다"며 "롯데건설과의 업무협약을 계기로 빅데이터와 AI기술을 더욱 발전 시켜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보다 정확한 시장분석을 기반으로 합리적인 의사결정이 가능해지는 만큼 고객의 니즈에 발 빠르게 대응해 경쟁력 확보에도 유리해질 것이라 생각한다"며 "앞으로 다양한 업무 영역에서 신기술을 적극적으로 도입해 미래가치를 창출하겠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ky0322@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