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중기부, 'K-인공지능 제조데이터 경진대회' 과제 공개

등록 2021.11.23 06:00:00수정 2021.11.23 08:41:4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뿌리기업 사출성형 현장문제 해결 과제
153개 팀이 참가 신청…높은 관심 확인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권칠승(왼쪽에서 일곱번째)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14일 경기 평택시 KAMP 우수기업인 (주)인터로조를 방문해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중소벤처기업부 제공) 2021.06.1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권안나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는 인공지능 중소벤처 제조 플랫폼(KAMP) 데이터를 활용, 중소 제조 현장의 고민을 해결하는 'K-인공지능 제조데이터 경진대회'의 경연 과제를 23일 공개했다.

캠프는 중소 제조기업의 데이터, 인공지능 활용을 지원하는 클라우드 플랫폼으로 고성능 컴퓨팅 자원, 인공지능 개발 도구, 교육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인공지능 학습에 최적화된 데이터셋을 제조설비, 공정별로 구축해 현장 문제해결에 참조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K-인공지능 제조데이터 경진대회는 기술인재들을 통해 캠프 데이터셋의 다양한 활용 방안을 모색하고 우수한 인공지능을 개발하여 궁극적으로는 중소기업에 확산하는 것을 목표로 올해 처음 개최된 행사이다.

중기부에 따르면 지난달 26일부터 이달 9일까지 참가자를 모집한 결과, 총 153개(355명) 팀이 참가 신청을 했다. 참가 유형별로는 학생 81개, 기업 60개, 구직자 등 기타 12개 팀 순이다.

이날 공개된 과제는 캠프 사출성형 데이터셋을 활용해 뿌리기업 현장 개선 아이디어를 제시하고 알고리즘으로 구현하는 것이다. 중기부 권칠승 장관이 영상을 통해 직접 과제를 제시하고 참가자들의 선전을 응원했다.

권 장관은 "뿌리기업은 우리 산업의 근간으로 국가 경쟁력에서 중대한 부분을 담당하고 있지만, 숙련 직원의 고령화, 예견할 수 없는 안전사고, 원인 모를 품질 이상, 갑작스런 장비 고장 등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어 여러분들의 창의성을 최대한 발휘해서 기발한 해결책을 제시해주시길 바란다"고 했다.

이어 "이번 첫 대회에서는 평가의 객관성을 확보하기 위해 과제 범위를 사출성형 분야로 제한했지만, 내년부터 과제 범위를 확대하여 계속 대회를 개최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이번 대회에서는 상위 8개 팀을 선정해 시상하며 우승팀에는 중기부 장관상과 상금 1000만원이 수여된다. 시상식은 내달 16일 진행될 예정이다.

과제 제출일은 내달 3일까지로, 캠프 누리집을 통해 온라인으로 제출하면 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mymmnr@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