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페루 해안도시에 규모 7.5 강진 발생

등록 2021.11.28 21:13:10수정 2021.11.28 21:18:4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리마(페루)=AP/뉴시스] 김재영 기자 = 남미 페루 북부에서 28일 예비진단 규모 7.5의 강한 지진이 발생했다고 미국 지질조사국이 말했다.

지진은 현지시간으로 오전 5시(한국시간 오후8시) 52분에 났다. 다행히 지하 진원지가 112㎞로 깊었다. 땅밑 깊은 데서 터지면 지진 피해가 약해진다.

지상 진앙지는 북서 연안 도시 바랑카 북쪽 42㎞ 지점이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kjy@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