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디어디어, '아무 것도 사지 않는 날' 캠페인 동참

등록 2021.11.29 10:31:3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30일까지 공식 온라인몰서 상품 판매 중단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국현 기자 = 다다엠앤씨 친환경 캠핑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디어디어'가 오는 30일까지 공식 온라인몰에서 상품 판매를 중단하고 '아무것도 사지 않는 날'(Buy Nothing Day) 캠페인에 동참한다고 29일 밝혔다.

캠페인은 1992년 캐나다에서 시작됐다. 과소비로 초래한 지구 환경 파괴 등 물질문명의 폐단을 고발하고, 유행과 쇼핑에 중독된 현대인의 생활 습관과 소비 행태를 반성하는 행사다. 연말 및 크리스마스 선물을 하며 본격적인 소비가 시작되는 매년 11월 말 행사가 열린다. 한국에서는 1999년부터 녹색연합이 캠페인을 주관하고 있다.

지난 4월 지구의 날에 론칭한 브랜드 디어디어는 산책이나 조깅하며 쓰레기 줍는 플로깅 챌린지를 열고, 페트병 재활용 원단을 의류에 적용하는 등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에 나서고 있다.  주요 고객은 자신의 신념과 가치관을 드러내는 '미닝아웃' 소비를 지향하는 MZ세대로 향후 다양한 캠페인을 통해 환경 보호에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디어디어는 공식 온라인몰 회원가입 후 환경 보호 실천 메시지를 남긴 고객 30명을 추첨해 '디어디어 폴딩박스'를 증정한다. 목재를 고온·고압 가공해 만든 포레스코 에코보드라는 친환경 소재를 적용했다.

다다엠앤씨 브랜드사업2팀 홍승의 매니저는 "지구를 위해 잠시 소비를 멈추는 뜻 깊은 행사에 참여해 영광"이라며 "앞으로도 사람들이 자연을 온전히 즐기고 사랑할 수 있도록 선한 영향력을 뿜는 브랜드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g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