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북대병원, 코로나19 유행·심뇌혈관질환 개선방안 심포지엄 개최

등록 2021.11.29 11:21:1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경북대병원, 코로나19 유행·심뇌혈관질환 개선방안 심포지엄 개최 *재판매 및 DB 금지

[대구=뉴시스] 박준 기자 = 경북대학교병원 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는 경북대병원 공공의료본부, 대구응급의료협력추진단, 대구시 공공보건의료지원단과 코로나19 유행과 심뇌혈관질환 영향 및 개선방안에 대한 공동 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은 코로나19 범유행이 우리나라와 대구지역의 심뇌혈관질환 응급환자 치료와 임상 결과에 미친 영향에 대해 알아보고 응급 심뇌혈관질환 치료전달체계 개선을 위한 토론으로 이뤄졌다.

경북대학교병원 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는 지역 내 심뇌혈관질환 관리현황을 모니터링하기 위해 매년 심포지엄을 실시하고 있다.

2020년 뇌졸중질환 관리현황과 과제, 2019년 허혈성 심장질환의 관리현황과 개선에 대해 공동 심포지엄을 실시하기도 했다.

대구·경북 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 박헌식 센터장은 "급성심근경색증, 뇌졸중과 같은 심뇌혈관 응급질환은 골든타임이 매우 중요하다"며 "코로나19가 유행하는 시기에도 환자가 신속하게 전문적인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병원 전 단계 향상을 위한 방안을 마련해 치료 결과를 개선하고 지역 심뇌혈관질환 사망률 감소에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n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