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14회 광주비엔날레 2023년 4월 팡파르…역대 최장 94일 전시

등록 2021.11.29 13:09:5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4월7일~7월9일까지 작품 전시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 광주비엔날레. (사진=뉴시스 DB). hgryu77@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뉴시스]  류형근 기자 = 14번째 광주비엔날레 개최시기가 2023년으로 확정됐으며, 역대 최장기간인 94일동안 열린다.

광주비엔날레재단은 제14회 광주비엔날레를 2023년 4월7일부터 7월9일까지 94일 간 개최한다고 29일 밝혔다.

광주비엔날레는 통상적으로 짝수년도 9월 첫째 주 금요일 개막해 11월 첫째 주 일요일에 폐막하는 일정으로 66일간 운영됐다.

하지만 제13회 광주비엔날레가 코로나19 여파로 2020년도에서 2021년도로 연기되면서 제14회 광주비엔날레도 전시 준비기간 등을 고려해 2023년도에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제14회 광주비엔날레는 역대 최장인 94일 간 펼쳐진다. 그동안 2개월 여 열렸던 광주비엔날레 전시 기간이 국제적인 비엔날레와 비교했을 때 상대적으로 짧다는 의견이 반영됐다.

실제 베니스비엔날레는 6개월, 휘트니비엔날레 4개월 가량, 카셀도큐멘타의 경우 3개월 정도 열리고 있다.

박양우 광주비엔날레 대표이사는 "14회 광주비엔날레 전시 기간이 늘어남에 따라 관람객들에게 충분한 관람 기간을 제공하면서 문화 향유와 예술적 공감의 기회가 확장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2023년 4월에 개최되는 제14회 광주비엔날레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hgryu7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