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고창군, ‘청맥 삼색 보리절편’ 등 도지사 인증상품 선정

등록 2021.11.29 15:27:4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도지사인증상품으로 선정된 농업회사법인 청맥의 삼색 보리절편. *재판매 및 DB 금지


[고창=뉴시스]이학권 기자 = 전북 고창군의 식품기업들이 도지사 인증상품에 최다 선정됐다.

29일 고창군과 전북도 등에 따르면 ‘2022년 전라북도지사 인증상품’에 지역기업 4곳의 우수 제품이 선정됐다. 

먼저 해풍영농조합법인은 ‘믿구마 반건조 꿀고구마’제품을 3년여 간의 연구개발을 통해 개발. 고창군 지역 주생산품 중 고구마를 활용해 고구마 가공에 대한 새로운 제조방법 제시했다.

질마재푸드영농조합법인의 ‘쌀토끼 미미의 순수한 쌀과자 퀴노아 옹알이’는 슈퍼푸드 퀴노아의 이점을 살려 첨가물 없이 90%이상 쌀로만 만든 상품이다,

농업회사법인 청맥의 ‘삼색 보리절편’은 단백질, 비타민B, 비타민E, 식이섬유, 엽산이 풍부하고 두뇌활동과 집중력에 도움이 되는 비타민B6이 풍부한 청색보리로 만들었다.

해리농협 천일염 가공사업소의 ‘천만금 탈수천일염’은 생명체의 생존에 필수적인 천연 미네랄 성분이 타 제품에 비해 3배가량 높아 경쟁력을 갖췄다.

도지사 인증상품 선정제품은 내년부터 3년간 인증이 부여되며, 전북우수상품관 입점, 온·오프라인 마케팅 지원 등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정길환 상생경제과장은 "앞으로도 고창의 식품기업이 지역의 우수한 식재료를 가공해 만든 제품들로 우수성을 인정받고 제 값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un-055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