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김해시, 공무원 전문관 선발 '전문직위제' 확대

등록 2021.11.30 09:41:0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공직사회 업무 연속성 전문성 향상 기대

associate_pic

김해시청 전경


[김해=뉴시스] 김상우 기자 = 경남 김해시는 일정한 요건을 갖춘 공무원을 전문관으로 선발해 최소 3년 이상 장기근무토록 하는 전문직위제를 확대 운영한다고 30일 밝혔다.

 전문직위제는 전문지식이 요구되거나 업무의 연속성 유지가 필요한 직위를 전문직위로 지정하고 일정 자격요건을 갖춘 공무원을 전문관으로 선발, 최소 3년 이상 장기근무하게 하여 행정서비스의 질을 높이고 공직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한 공무원 인사제도이다.

 지난 2017년부터 인사제도 개선방안으로 민사소송, 경전철 재정부담 완화 관련 4개의 직위를 전문직위로 지정한 뒤 일정자격요건을 갖춘 전문관을 임용해 전문직위제도를 운영 해왔다.

 전문직위제 확대를 위해 시청 전 부서를 대상으로 전문직위를 추천 받아 12월 중 인사위원회 심의를 거쳐 기존 4개이던 전문직위를 20여개로 확대 지정한다.

 이어 해당 직위에 대한 전문관 신청과 심사과정을 거쳐 2022년 상반기 정기인사에 반영한다.

 전문관으로 선발된 공무원은 근무성적평정 시 가점과 전문관 수당 등의 인센티브를 부여받고 최소 3년간 보직 이동을 제한받게 된다.

 근무성적 가점은 3년 초과 1개월마다 최소 0.1점부터 최대 0.15점이고, 수당은 근무년수를 차등하여 최소 월 7만원부터 4년 이상은 월 40만원으로 구분 지급된다.

 김해시 관계자는 “다각도로 변화하는 행정환경에 적극 대처하기 위해 공직사회에서도 업무의 연속성과 전문성이 요구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wo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