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미나리만두 맛봐요" 전주한옥마을, 맛배기 인기몰이

등록 2021.11.30 11:00:0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 한훈 기자 = 전북 전주시는 한옥마을 경기전 인근에 9월29일 문을 연 '전주맛배기'에 현재까지 1600명의 방문객이 다녀갔다고 30일 밝혔다.(사진=전주시 제공).2021.11.30.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전주=뉴시스] 한훈 기자 = 전북 전주시는 한옥마을 경기전 인근에 9월29일 문을 연 '전주맛배기'에 현재까지 1600명의 방문객이 다녀갔다고 30일 밝혔다.

전주맛배기는 지역농산물을 활용해 만든 가공식품을 홍보하는 전시공간이다. 이곳에는 전주미나리빵(깜파뉴, 카스테라 등)과 전주미나리주, 미나리만두, 복숭아식혜, 복숭아복덩이떡 등 15개 기업이 생산한 38개 가공식품이 월별·주제별로 전시된다.

특히 전주에서 생산한 다양한 가공식품들에 대한 무료시식·시음행사도 병행돼 전주의 다양한 맛을 체험하거나 가공식품의 특색있는 변신을 만나볼 수 있다. 자연스럽게 방문객이 늘면서 식품가공업체의 홍보 및 매출향상도 이어지고 있다.

시는 (재)전주농생명소재연구원 및 지역 식품기업과 협업을 통해 미나리 누룽지 초콜릿과 초콩나무 등 다양한 제품개발을 추진한다. 영세소상인 중심의 식품기업에 어려움을 반영해 상품의 디자인과 포장, 마케팅 등 상품의 고급화 및 판로를 위한 다양한 지원사업을 진행한다.

황권주 소장은 "단계적 일상회복에 따른 관광수요에 대비하고 꾸준히 사랑받는 여행지로서 지역특산물을 활용한 관광상품을 개발, 지역경제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36936912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