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광주 평촌반디마을 6.5㎞ 누리길 개통

등록 2021.11.30 11:29:3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평촌도예공방∼반디서식지∼풍암정 '순환형 코스'
종합안내판, 휴게소 설치…탐방객 편의, 생태관광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송창헌 기자 =광주 서구 치평동 평촌반디마을을 중심으로 평촌도예공방과 무등산 풍암제 등을 연결하는 '평촌반디마을 누리길'이 30일 개통됐다. (사진=광주시 제공) 2021.11.30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뉴시스] 송창헌 기자 = 광주 서구 치평동 평촌반디마을을 중심으로 평촌도예공방과 무등산 풍암제 등을 연결하는 '평촌반디마을 누리길'이 개통됐다.

이 누리길은 지난해 국토교통부에서 추진하는 개발제한구역 환경문화 공모사업으로 선정되면서 1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지난 25일 완공됐다.

평촌도예공방~평촌마을~풍암천 반디서식지~금곡마을~풍암정을 한 바퀴 도는 순환형코스 총 6.5㎞로, 누리길 시작점과 주요 지점에 종합안내판, 휴게소 등이 설치됐다.

앞서 광주시는 누리길 조성 과정에서 수차례 주민설명회와 현장조사를 진행하며 최적의 노선과 편의시설이 설계에 반영되도록 했다.

이를 통해 마을지형은 자연 그대로 보존하면서 예전 주민이 다니던 길을 남녀노소 누구나 걷기 편한 길로 조성하기 위해 단절된 구간을 연결하고 기존 통행로를 정비하는 등 마을부터 풍암정까지를 편안하게 둘러볼 수 있도록 했다.

특히, 단절된 누리길 구간의 경우 지역 종교단체의 사유지를 무상으로 사용하기로 지원받는 등 사업의 공익성을 높였다.

시는 단계적 일상회복(위드 코로나)이 정착되면 도심 외곽에 있는 평촌마을 탐방을 통해 시민들은 자연이 주는 치유에너지를 느끼고 지역주민은 마을의 소득증대와 정주여건을 개선하는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밖에도 누리길 주변으로 무등산 풍암정(楓巖亭)과 충효동도요지, 호수생태원, 환벽당, 취가정, 식영정, 소쇄원 등 명승지가 많은 만큼 이와 연계한 생태·문화관광도 즐길 수 있게 된다.

송용수 시 기후환경정책과장은 30일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몸과 마음을 도심 속 자연명소인 평촌마을에서 치유하고 재충전하기를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생태관광지역과 프로그램 육성에 힘써 지역공동체 연대감이 형성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goodcha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