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글로벌 스마트 도시 도약" 밀양시, 관련 사업 보고회

등록 2021.12.01 17:19:2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밀양시, 스마트시티 조성사업 보고회 개최  *재판매 및 DB 금지

[밀양=뉴시스] 김성찬 기자 = 경남 밀양시는 국토교통부 공모사업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사업' 완료보고와 '스마트시티 솔루션 확산사업' 착수보고에 대한 스마트시티 조성사업 보고회를 1일 개최했다고 밝혔다.

밀양시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사업은 지난해 7월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후 국도비 7억원을 포함한 총 12억원을 투입해 지난해 12월부터 본격적으로 추진하여 도시안전망 기반을 구축했다.

통합플랫폼은 112, 119 현장출동 영상제공서비스 및 사회적약자 지원 서비스 등 스마트도시안전망 10대 연계서비스와 밀양시의 특성에 맞는 자체 13개 서비스를 제공해 긴급상황 발생 시 즉각 대응 체계를 갖추며 향후 모든 스마트시티의 통합운영센터의 역할을 하게 된다.

밀양시 스마트시티 솔루션 확산사업은 올해 2월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후 그동안 행정절차 이행을 마치고 국도비 12억원을 포함한 총 18억원을 들여 11월부터 본격 추진, 내년 초까지 버스정류장 7곳과 횡단보도 7곳을 스마트화 한다.

스마트 버스정류장은 폭염, 한파, 각종 미세먼지로부터 주민을 보호할 수 있고 휴대전화 무선충전, 공공와이파이 등으로 도심 속 작은 쉼터 기능까지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스마트 횡단보도는 LED 바닥신호등과 횡단보도 객체(사람과 차량) 인식 센서가 설치돼 무단횡단 보행자 발생 시 차량운전자에게는 LED전광판으로 주의 안내를 하고 무단횡단자에게는 음성안내로 경고해 교통사고 예방에 기여한다.

이번에 추진하는 솔루션 확산사업도 밀양시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을 연계해 수집된 영상과 데이터를 활용,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 수립에 적용할 계획이다.
 
박일호 밀양시장은 "스마트시티 솔루션 인프라 구축이 완료되면 주민의 교통안전 등 스마트도시 체감도 증진에 기여할 것"이라며 "스마트 도시로 한 단계 도약해 시민의 안전과 행복을 위해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ims1366@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