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3차 접종 누적 339만명…12~17세 1차 접종률은 47%(종합)

등록 2021.12.02 15:51:39수정 2021.12.02 17:35: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3차접종 15만9424명 늘어…전인구 6.6%
이날부터 18~49세도 3차 접종 사전예약
이상반응 신고율 0.46%…사망 등이 3.6%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선웅 기자 = 얀센 코로나백신 접종 2개월이 경과한 이들을 대상으로 한 추가접종(부스터샷)이 시작된 지난달 8일 오후 서울 시내의 한 위탁의료기관에서 얀센 접종자가 추가 접종을 받고 있다. 2021.11.08. mangusta@newsis.com

[서울=뉴시스] 강지은 정성원 기자 = 코로나19 백신 추가접종(부스터샷·3차 접종)을 끝낸 국민이 전날 16만명 가량 늘어 약 339만명으로 집계됐다. 12~17세 소아·청소년은 대상자의 47%가 1차 접종을 마쳤다.

2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백신 3차 접종 참여자는 전날보다 15만9424명이 늘어 누적 338만5821명이다.

전체 인구(5134만9116명·2020년 12월 주민등록 거주자 인구) 대비 6.6%가 3차 접종까지 완료했다. 18세 이상 성인 기준으로는 7.7%의 참여율을 보인다.

연령별로는 80세 이상 고령층의 3차 접종률이 39.2%로 가장 높았다. 이어 70대 20.7%, 30대 8.8%, 60대 5.5%, 40대 4.1%, 50대 3.7%, 18~29세 1.2% 순이었다.

자체 접종을 진행 중인 코로나19 치료병원 종사자와 요양병원·시설 입소자 및 종사자, 병원급 이상 의료기관 종사자는 60만4000명이 3차 접종을 받았다.

개별 예약 대상자 중 얀센 백신 기본 접종자 80만7000명과 면역 저하자 40만2000명 등도 3차 접종을 완료했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추가접종' 대신 '3차 접종' 용어 사용을 공식화하면서 고령층 등 고위험군의 3차 접종을 강력 권고했다.

이날 0시부터 기본접종 완료 5개월(150일)이 지난 18~49세도 3차 접종 사전예약이 진행 중이다. 사전예약을 마친 이들은 오는 4일부터 예약한 날짜에 위탁 의료기관에서 3차 접종할 수 있다.

1·2차 기본접종 완료자는 6만5436명 늘어 누적 4112만9620명이다. 전체 인구 대비 80.1%, 18세 이상 성인 91.5%가 기본접종을 완료했다.

신규 기본접종 완료자는 각각 화이자 5만7520명, 모더나 6687명(교차접종 2323명), 아스트라제네카 1035명(교차접종 432명) 등이다. 1회 접종으로 끝나는 얀센 신규 접종자는 194명이다.

1차 접종자는 2만3652명 늘어 4259만3798명이다. 접종률은 전 인구 대비 82.9%, 18세 이상 성인 대비 93.5%다.

12~17세 소아·청소년의 경우 현재까지 130만8441만명이 1차 접종을 마쳤다. 이는 전체 대상자의 47.3%다. 연령별로는 16~17세 71.5%, 12~15세 35.4%다. 2차 접종률은 26.5%로 16~17세 61.6%, 12~15세 9.4%다.
associate_pic

[세종=뉴시스] 배훈식 기자 =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이 지난 1일 오전 정부세종청사 브리핑실에서 백신 접종률 제고 방안을 발표하고 있다. 왼쪽은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2021.12.01. dahora83@newsis.com


한편 이날 추진단은 백신접종 시작 이후 현재까지 신고된 이상반응 의심사례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 

전체 예방접종 8475만여건 중 이상반응 신고는 38만여건으로 신고율은 0.46%다. 추진단은 "예방접종 후 이상반응 신고율은 접종 초기에 비해 낮은 수준으로 유지되고 있는 추세"라고 말했다.

신고사례 중 근육통, 두통 등 일반 이상반응은 96.4%(37만여건), 사망 등 중대 이상반응은 3.6%(1만3000여건)였다.

이상반응 사례 평가로 예방접종 피해조사반에 상정된 3700여건 중 인과성이 인정된 사례는 540건이다. 64건은 근거 불충분 사례로 평가됐다.

신규 이상반응 125건 중 사망신고 사례 26건을 살펴보면 평균 연령은 57.3세였다. 이 중 23건은 기저질환자였다.

아울러 백신접종 시작 후 이상반응으로 예방접종피해보상 전문위원회에서 심의한 건수는 총 6753건으로, 이 중 42.4%(2865건)이 보상 결정됐다.

추진단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중 우리나라의 피해보상 인정 비율은 매우 높은 수준"이라고 자평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kangzi87@newsis.com, jungsw@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