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주, 양남 서동일반산단 등 대규모 산업단지 줄줄이 준공

등록 2021.12.02 16:50:1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내달부터 문산2, 검단, 제내5, 명계3 등 예정
서동산단, 자동차·트레일러 제조업 분야 공장 입주

associate_pic

경주시 양남면 서동일반산업단지

[경주=뉴시스] 이은희 기자 = 경북 경주 양남면의 서동일반산단을 비롯해 대규모 일반산업단지들이 연이어 준공될 전망이다. 

경주시는 최근 서동산업단지 준공을 인가했다고 2일 밝혔다. 이어 내달부터 외동읍 문산2(83만㎡), 안강읍 검단(93만㎡), 외동읍 제내5(13만㎡), 내남면 명계3(82만㎡) 등도 준공 절차에 들어간다. 

이번에 준공된 서동산단은 ㈜서진(대표 김종찬)외 1개사가 2011년 10월에 산업단지계획 승인 후, 동남로 일원 26만9994㎡ 규모에 조성했다. 자동차와 트레일러 제조업 분야 공장이 입주하며, 계약절차와 건축공사가 진행 중이다.

올해 하반기 기준 경주지역에 조성 중인 대규모 일반산업단지는 17곳이다. 또 분양 완료 산업단지는 13곳이며, 전체 면적 1070만㎡ 중 1042만㎡가 분양돼 97.3%를 나타내고 있다.

경주시 관계자는 “쾌적한 산업 인프라로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해 일자리 창출과 지역 경제 활성화, 4차산업혁명 도시 발돋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e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