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김용민 "이재명 도운 與 SNS 순위"에 박용진 "이건 아닌 듯"

등록 2021.12.02 21:54:53수정 2021.12.03 01:42:3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與 의원 SNS '이재명 홍보' 전수조사 "의지 문제"
박 "스스로 권력화해 與 분열…이재명에도 부담"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영환 기자 = 김용민 평화나무 이사장이 8일 오후 서울 마포구 벙커1교회에서 열린 평화나무 공명선거감시단 발대식에 참석해 발언을 하고 있다. 2020.01.08.
 
 20hwan@newsis.com


[서울=뉴시스]정진형 기자 = '나꼼수' 출신인 김용민 평화나무 이사장이 2일 더불어민주당 소속 의원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전수조사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 홍보활동 순위를 매겨 논란이 일고 있다. 김 이사장은 이 후보 지지자로 알려져있다.

김 이사장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민주당 국회의원 SNS를 상대로 이재명 대선후보에게 도움이 되는 활동을 하고 있는지 전수조사하겠다고 말씀드렸는데 그 결과를 내놓는다"며 "조사기간은 공언한대로 11월 17일부터 25일까지"라며 의원 명단을 공개했다.

그는 "일반 민주시민은 아무 대가 없이 민주정부 재창출을 위해, 주목받지 못하는 자신의 SNS로 열심히 민주당 후보를 응원하는데, 국회의원이 소속당 대선후보 선거를 위해 활용하지 않거나 아예 계정을 갖지 않는 것은 큰 문제"라며 "이것은 비단 본인이 아니라 비서진을 통해서도 할 수 있는 일인 만큼 의지의 문제"라고 주장했다.

'우수 의원'으로는 진성준, 김남국, 조정식, 강선우, 소병훈, 양이원영, 문정복, 박주민, 최기상, 윤후덕, 김영진, 윤호중, 이용빈, 이탄희, 박용진, 고민정, 송영길, 강병원, 임종성, 장경태, 정청래 의원 등 21명을 꼽았다. 도움될 만한 글이 적게 올라온 순서라며 의원 80명의 실명도 나열했다.

이어 "필요하다면 1월말쯤 또 한 번 차례 조사를 해볼 생각이다. 하위 80위 특히 단 한 건도 글을 올리지 않는 국회의원들의 개선노력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또 이메일 주소를 공개하며 "상기 내용에 대해 이의 또는 문의가 있으시면 문의해달라"고 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최동준 기자 =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 박용진 의원이 3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 집무실에서 뉴시스와 인터뷰를 하고 있다. 2021.08.04. photocdj@newsis.com



이에 대해 박용진 민주당 의원은 페이스북에서 "김용민 씨, 이건 아닌 것 같다"며 "이번 시도는 의도와 달리 이재명 후보와 민주당의 승리를 난관에 빠뜨리는 결과를 가져 올 수도 있다"고 우려했다.

박 의원은 "무엇보다도 김용민씨의 이런 일들이 김용민 씨 스스로를 권력화하고 민주당 의원들을 근거없이 비난하게 하고 민주당의 분열을 가져올 것"이라며 "그것은 결국 이재명 후보에게 큰 부담이 될 수밖에 없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SNS가 아니어도 의원들은 다양한 방식으로 후보와 당의 승리를 위해 헌신하고 있다. 이재명 후보의 승리를 원하신다면 앞으로는 이런 일 하지 않으시길 당부한다"며 "김용민씨가 그건 시민의 권리라 주장하시고 계속 하시겠다면 앞으로 이런 평가에서 저는 빼주시길 정중하게 요청한다. 진보는 편협한 갈라치기가 아니라 '세상을 바꾸는 더 큰 하나'를 만들 때 성공한다는 게 내 분명한 생각"이라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formatio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