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승우, 수원FC 입단…"K리그 팬 만날 생각에 각오 새롭다"

등록 2021.12.03 10:43:0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바르셀로나 유스 출신으로 국내 무대 첫 진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이승우, 프로축구 K리그1 수원FC 입단. (사진=수원FC 제공)

[서울=뉴시스] 안경남 기자 = FC바르셀로나(스페인) 유스 출신인 이승우(23)가 프로축구 K리그1 수원FC에 입단했다.

수원FC는 3일 "국가대표 출신 공격수 이승우를 영입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전날 이승우의 수원FC행 관련 보도가 나온 지 하루 만에 구단이 영입을 공식화했다.

이승우는 수원FC와 다년간 계약한 것으로 알려졌으나, 연봉 등 구체적인 영입 조건은 공개되지 않았다.

2011년 바르셀로나 유스팀에 입단한 이승우는 이후 바르셀로나B(스페인)를 거쳐 2017년 이탈리아 세리에A 엘라스 베로나에서 프로 생활을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이후 2019년 벨기에 리그 신트트라위던으로 이적한 이승우는 포르투갈 포르티모넨스에서 임대로 뛰는 등 유럽 생활을 이어오다 지난달 신트트라위던과 계약을 해지했다.

새 소속팀을 찾던 이승우는 미국과 중동 등 다양한 리그와 접촉하다 국내로 돌아와 K리그1 소속팀 수원FC 유니폼을 입게 됐다.

이승우는 국가대표로도 아시아축구연맹(AFC) 16세 이하(U-16) 챔피언십, 2017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2019 AFC 아시안컵 등에서 활약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수원FC 이승우 영입 확정. (사진=수원FC 제공)

연령별 대표팀을 통틀어 55경기에서 24골을 기록 중이다.

하지만 A대표팀에선 11경기 0골이다. 2019년 6월 이란과 평가전 이후 발탁되지 못하고 있다.

올 시즌 K리그1에서 파이널A(1~6위)에 진출해 5위를 달리고 있는 수원FC는 이승우 영입을 통해 내년 전력 강화는 물론 스타 선수 영입으로 마케팅 효과도 기대하고 있다.

또 2018년 아시안게임 금메달로 병역 혜택을 받아 향후 입대 등 걸림돌도 없다.

이승우는 "수원FC를 통해 처음 K리그 팬들과 만날 생각에 각오가 새롭다. 팀에 빠르게 적응해 내년 시즌 수원FC가 명문구단으로 올라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입단 소감을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