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신동주, 롯데쇼핑·롯데칠성 보통주 전량 매도…200억대 추정

등록 2021.12.03 20:06:3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롯데쇼핑·롯데칠성 오늘 공시
신동주 측 "세금 납부 재원用"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신동주 SDJ 대표이사(전 일본롯데홀딩스 부회장). (사진=뉴시스DB). 2018.07.18.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김정현 기자 = 신동빈(66) 롯데그룹 회장의 형인 신동주(67) SDJ코퍼레이션 대표이사(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가 보유한 롯데쇼핑, 롯데칠성 보통주를 전량 매도했다.

롯데쇼핑은 3일 신 전 부회장이 보유하던 의결권 있는 주식 19만9563주를 전량 매도했다고 공시했다.

롯데칠성도 이날 신 전 부회장이 의결권 있는 주식 2만6020주를 전량 매도했다고 공시했다.

매각가는 신 전 부회장이 지분을 판 지난 1일 종가 기준으로 롯데쇼핑 168억8303만원, 롯데칠성 34억2163만원이다.

신 전 부회장은 그동안 롯데쇼핑, 롯데칠성에서 지분율 각각 0.71%, 0.33%에 해당하는 보통주를 보유해왔는데 이번에 이를 모두 매도한 것이다.

그는 지난해 7월 말 아버지 고(故)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이 남긴 롯데쇼핑 지분 0.24%, 롯데칠성 지분 0.33%를 상속받았다. 롯데쇼핑에선 그간 의결권이 있는 보통주만 보유해 왔다. 롯데칠성에선 의결권 없는 우선주 2만7445주(3.54%)를 마저 갖고 있다.

신 전 부회장 측 관계자는 "세금 납부 재원 마련 차원"이라고만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dobagi@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