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대구, 146명 신규 확진…사망자 2명 발생

등록 2021.12.06 10:39:2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9월26일 이후 70여일 만에 140명대 확진자
최근 열흘 동안 100명대 이상 4일째…확산 우려

associate_pic

[대구=뉴시스] 정창오 기자 = 대구시 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6일 0시 현재, 대구에서 발생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146명(해외유입 1명 포함)으로 누적 확진자는 1만9566명(해외유입 333명 포함)이다.

대구에서 일일 확진자가 140명대를 기록한 것은 지난 9월 26일 143명 이후 70여일 만이다. 최근 열흘 동안에 100명대를 넘긴 것도 4일에 달하는 등 확산세가 좀처럼 잡히지 않고 있다.

이날 확진자 현황을 보면 기존 확진자에 의한 n차 감염으로 76명이 확진됐으며 타 지역 확진자의 접촉자 8명과 대구지역 확진자의 접촉자 68명이다. 미국에서 입국한 1명도 확진됐다.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26명도 확진돼 감염원 확인을 위해 의료기관 이용력, 출입국 기록, 휴대폰 위치정보, 카드사용 내역 확인 등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또한 동구 소재 교회와 교인 자녀가 다니던 수성구 소재 학원 관련으로 15명이 확진됐다. 누적 확진자는 20명으로 지난달 30일 첫 확진자 발생 이후 접촉자 검사에서 총 19명이 추가 확진됐다.

서구 소재 요양병원 관련으로 18명이 확진됐다. 누적 확진자는 총 19명으로 지난 4일 첫 확진자 발생 이후 접촉자 검사에서 18명이 추가 확진됐다.

수성구 소재 요양병원 관련으로 3명이 격리 중 확진됐다. 누적 확진자는 총 5명으로 지난 2일 첫 확진자 발생 이후 접촉자 검사에서 4명이 추가 확진됐다.

그 외 동구 소재 건설현장 관련으로 1명(누적 35명), 중구 소재 병원  관련으로 4명(누적 20명), 달성군 소재 학교 관련으로 1명(누적 8명), 수성구 소재 사무실 관련으로 1명(누적 7명)이 확진됐다.

사망자는 2명이 발생했다. 확진자의 접촉자로 시행한 검사에서 지난달 25일 각각 확진돼 칠곡경북대학교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아왔지만 증상이 악화돼 숨졌다.

현재 격리 치료 중인 확진자는 1049명이며 지역 내·외 병원과 생활치료센터에 입원·치료 중이다. 백신 누적 접종자는 1차 접종 189만8244명(접종률 79.1%), 2차 접종 183만5969명(접종률 76.5%), 3차 접종 14만6217명(접종률 6.1%)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jc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