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고창군, 음식물쓰레기 감량 공동주택 5곳 선정

등록 2021.12.06 10:45:2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전북 고창군청.


[고창=뉴시스]이학권 기자 = 전북 고창군이 1년 동안 음식물류 폐기물을 크게 줄인 지역 내 공동주택 5곳을 선정 인센티브를 제공한다고 6일 밝혔다.

음식물류 폐기물 감량 우수 공동주택에는 성산아파트(165가구), 아르미안아파트(89가구), 성산리치빌(20가구), 웰파크시티1·2차(260가구), 월곡주공아파트(392가구) 5곳이 선정됐다.

이달 9일부터 31일까지 공동주택별로 3주간 감면 기간 중 음식물류 폐기물 무상배출 혜택이 제공된다.

음식물류 폐기물 발생억제 인센티브제는 음식물류 폐기물 감량 대책의 일환으로 시행됐다. 지역 내 20가구 이상 58개소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전년도와 비교해 감량실적이 우수한 곳에 인센티브를 수여하는 제도이다.

평가는 올해 7월1일부터 11월30일까지 공동주택별 총배출량을 기준으로 작년대비 증감률 등을 꼼꼼히 데이터를 분석했다.

공동주택에 사용되는 RFID기반 종량제는 음식물쓰레기를 버리면, 그 배출량을 가구별로 자동 계량해 배출자 부담원칙에 따라 버린 만큼만 수수료를 부과하는 것으로 음식물쓰레기를 줄이는데 크게 기여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많은 공동주택들이 감량 경진대회에 참여해 음식물류 폐기물 배출 비용도 줄이고, 인센티브 혜택도 받으며, 환경도 지켜는 1석 3조의 효과를 만들 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un-055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