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타행 잔액 한 번에"…OK저축은행, 원샷 개설 서비스

등록 2021.12.06 11:01:1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요구불계좌 이체 번거로움 없애
하루 최대 1000만원 한도로 이용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박은비 기자 = OK저축은행은 정기예금에 가입할 때 모바일뱅킹으로 타행 잔액을 바로 가져올 수 있는 '원샷 개설'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6일 밝혔다.

이 서비스를 활용하면 비대면으로 정기예금 계좌를 개설할 때 타행 계좌에서 요구불계좌로 직접 이체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사라진다는 게 OK저축은행 설명이다. 저축은행 오픈뱅킹 가입자라면 누구나 하루 최대 1000만원 한도로 해당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OK저축은행은 서비스 개시 기념으로 '중도해지OK정기예금 369' 특별판매를 연장하기로 했다. 세전 연 2.2% 금리로 판매 한도는 1000억원이 추가돼 4000억원 규모다. 한도 소진시 자동으로 판매 종료된다. 3개월 단위로 변동금리가 적용되며 정기예금이지만 파킹통장처럼 자유롭게 입출금이 가능한 게 특징이다.

정길호 OK저축은행 대표는 "원샷 개설 서비스는 향후 선보일 오픈뱅킹 관련 다양한 고객 의견을 청취하는 과정에서 기획된 첫 서비스"라며 "앞으로도 고객들의 불편사항을 지속 발굴하고 개선하는 노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ilverlin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