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드라마 '한사람만' 스태프 확진…안은진·조이 등 음성

등록 2021.12.06 16:54:0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한사람만 포스터.


[서울=뉴시스] 최지윤 기자 = JTBC 새 월화극 '한 사람만' 스태프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6일 JTBC에 따르면, 한 사람만은 스태프 1명이 지난 4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자 촬영을 중단했다. 추가 확진자는 없는 상태다. "배우와 제작진 모두 코로나19 검사를 진행, 음성 판정을 받았다"며 "오늘 촬영을 재개했다"고 밝혔다.

한 사람만은 호스피스에서 만난 세 여자가 죽기 전에 나쁜 놈 한 사람만 데려가겠다고 덤볐다가 삶의 진짜 소중한 한 사람을 마주하게 되는 이야기다.

탤런트 안은진을 비롯해 김경남, 강예원, 그룹 '레드벨벳' 조이 등이 출연한다. 20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plai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