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한국투자증권, 비대면 해외주식 거래 고객 200만명 돌파

등록 2021.12.07 12:16:2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2년 만에 100배 증가…MZ세대 비중 57% 차지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정필 기자 = 한국금융지주(071050) 자회사 한국투자증권은 비대면 해외주식 거래 신청고객이 200만명을 돌파했다고 7일 밝혔다.

회사에 따르면 2019년 2만명 수준이었던 비대면 해외주식 거래 고객은 지난해 말 68만명으로 크게 늘었다. 이후 11개월 만에 200만명을 넘어서면서 가파르게 증가하고 있다.

지난해 하반기부터 개인 투자자들의 주식투자 열풍이 해외주식으로 이어지면서 2년 만에 100배 이상 증가한 것이다.

고객 연령대를 살펴보면 MZ세대(1980~2000년대생)를 중심으로 한 젊은 층의 유입이 두드러졌다. 올해 들어 가입한 신규 고객 130만명 중 57%에 해당하는 76만명이 2030세대였다. 이를 포함한 전체 고객들의 평균연령은 37세였다.

보유 종목을 살펴보면 테슬라, 애플, 엔비디아, 구글, 마이크로소프트 순으로 대부분 시가총액이 높은 나스닥 종목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1월 기준 월간 거래량 상위 종목으로는 테슬라, 루시드, 엔비디아, 리비안 순으로 전기차 관련주가 다수 포진했다.

한국투자증권은 ▲별도 환전 절차 없이 국내외 주식을 자유롭게 교차 매매할 수 있는 통합 증거금 서비스 도입 ▲미니스탁 앱을 통한 해외주식 소수점 매매 서비스 제공 ▲미국 및 중국 주식 거래 고객 전원에게 실시간 시세 무료 제공 등을 앞세웠다.

비대면 해외주식 거래고객 중 70%가 통합증거금 제도를 사용하고 있다. 미니스탁 앱은 서비스 1년 만에 다운로드 100만회를 넘겼다.

한국투자증권 eBiz담당 구본정 상무는 "내년 3월 모바일 거래 앱 리뉴얼을 통해 해외주식 거래고객들의 접근성과 이용 편의성을 한층 더 강화해 나갈 것"이라며 "미국 에프터마켓의 거래시간을 연장하고 유럽 시장 온라인 매매를 도입하는 등 고객 니즈를 반영한 다양한 서비스를 준비 중"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oma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