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KGC인삼공사, 크리스마스 유니폼 입는다…'닉네임 버전' 눈길

등록 2021.12.08 15:46:3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여자프로배구 KGC인삼공사 크리스마스 스페셜 유니폼. (사진=KGC인삼공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김주희 기자 = 여자프로배구 KGC인삼공사가 8일 2021~2022시즌 크리스마스 스페셜 유니폼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KGC인삼공사는 12월 첫 홈경기인 9일 IBK기업은행전부터 28일 한국도로공사전까지 12월 한 달 동안 열리는 홈 4경기에서 크리스마스 스페셜 유니폼을 착용하고 뛴다.

특히 이번 스페셜 유니폼은 선수이름과 닉네임, 두 가지 버전으로 제작돼 색다른 재미를 주고 있다.

associate_pic

여자프로배그 KGC인삼공사 크리스마스 스페셜 유니폼. (사진=KGC인삼공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닉네임 유니폼에는 쏭대장, 소영선배, 염치기, 호구리 등 팬들이 붙여준 재미있는 별칭이 새겨져 있다. 닉네임 유니폼은 17일 현대건설전부터 입을 계획이다.

또한 선수들이 착용한 닉네임 유니폼은 크리스마스이브인 24일부터 경매 전문 어플리케이션인 조인마켓'을 통해 경매한다. 경매 수익전액은 연말을 맞이해 지역 소외계층에 기부할 계획이다.

KGC인삼공사는 "12월 한 달간 대전 홈 경기장을 방문한 팬들을 위해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 팬들과 소통을 강화하고 기부행사를 통해 따뜻한 연말을 만들겠다는 계획"이라고 알렸다.


◎공감언론 뉴시스 juhe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