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서울시-IBK기업은행, '우수 핀테크 사업화 지원' 협약

등록 2021.12.09 11:15: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테스트베드, 멘토링, 등 지원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울핀테크랩' 입주기업의 혁신적인 기술과 아이디어가 실제 금융산업 현장에서 서비스로 출시될 수 있도록 서울시는 IBK기업은행과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9일 밝혔다. 사진은 서울핀테크랩의 모습. (사진=뉴시스DB)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하종민 기자 = '서울핀테크랩' 입주기업의 혁신적인 기술과 아이디어가 실제 금융산업 현장에서 서비스로 출시될 수 있도록 서울시와 IBK기업은행이 협력한다.

시는 오는 10일 IBK기업은행과 이 같은 내용의 '우수 핀테크 기업 사업화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은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으로 진행된다. 협약 내용은 ▲핀테크 기업의 기술 및 아이디어 사업화를 위한 테스트베드 지원 ▲우수 핀테크 기업 추천 및 핀테크 기업의 금융기관 협력을 위한 멘토링 등 지원 ▲핀테크 산업 발전을 위한 교류 협력 등이다.

이번 지원은 서울시가 여의도에 조성·운영 중인 국내 최대 핀테크 스타트업 전용 지원공간인 '서울핀테크랩'과 IBK기업은행의 핀테크 테스트베드 'IBK 퍼스트랩(IBK 1st Lab)'의 협업으로 진행된다. 세부적으로는 IBK 퍼스트랩과 연계해 서울핀테크랩 내에 사무·협업공간 등을 갖춘 테스트베드 전용 공간을 지원한다. 또 비즈니스 모델의 사업화를 위한 실증 전 과정을 행정적으로 뒷받침한다.

시는 앞으로도 잠재력 있는 핀테크 기업이 금융권과 디지털 기술 제휴·협업을 통해 기업 인지도를 높여 지속적으로 성장 할 수 있도록 지원을 계속해나갈 계획이다.

황보연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서울의 혁신 핀테크 스타트업의 아이디어·기술사업화 지원을 위한 협력 체계가 마련됐다"며 "양 기관의 협력으로 성장성 있는 우수 기업을 선제적으로 발굴해 사업제휴, 판로개척, 투자유치 등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황 실장은 "서울시는 앞으로도 공공과 민간이 보유한 핀테크 스타트업 육성 인프라와 네트워크, 노하우 등을 연계해 여의도를 아시아 핀테크 중심으로 도약시켜나가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hahah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