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황희 문체부 장관, 18개 문화도시센터장들과 간담회

등록 2021.12.27 16:38:1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전진환 기자 =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7일 충북 청주 동부창고 34동 다목적홀에서 열린 문화도시 정책수요자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문화체육관광부 제공) 2021.12.27.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이현주 기자 =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27일 '제1회 문화도시 박람회'가 열리고 있는 청주 동부창고에서 문화도시 관계자들과 만나 사업의 성과, 향후 발전 방안 등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이번 간담회에는 18개 문화도시센터장, 문화도시 정책 전문가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문화도시 조성사업은 지역이 자율적으로 문화정책을 기획·실현할 수 있도록 포괄적으로 예산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역문화진흥법'에 의해 지정되는 문화도시에는 5년간 최대 국비 100억원을 포함해 약 200억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현재 1차 도시 7곳, 2차 도시 5곳, 3차 도시 6곳을 포함해 총 18곳을 지정했다.

황희 장관은 "문화도시는 지역주민이 직접 지역문제를 진단하고 문화를 통해 지역주민의 삶을 개선하기 위한 사업으로 현장의 의견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각 지역의 특성에 맞는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돼 모든 도시가 문화로 특별할 수 있도록 다양한 현장 의견을 새겨듣고 꼼꼼하게 정책에 반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ovelypsych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