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포스텍, 박부견 송호근 등 석좌교수 9명 선정 발표

등록 2022.01.03 16:46:1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사진은 포스텍

[포항=뉴시스] 강진구 기자 = 포스텍(총장 김무환)은 연구 활성화와 연구 수준 향상을 위해 탁월한 성과를 쌓은 교수 9명을 석좌교수로 선정했다고 3일 밝혔다.

남고석좌교수에 전자전기공학과 박부견 교수와 동국석좌교수에 인문사회학부 송호근 교수, 세아석좌교수에 신소재공학과 김형섭·화학공학과 용기중 교수 등 2명, 연산석좌교수에 생명과학과 이지오 교수, 무은재석좌교수에 화학과 김성지, 신소재공학과 김용태, 산업경영공학과 송민석, 환경공학과 민승기 교수 등 4명을 각각 선정했다.

박부견 교수는 전자 기기 시스템에서 전송 속도의 제약 때문에 생기는 ‘시간 지연’을 연구하며 제어이론 분야에서 새로운 연구의 장을 열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한국을 대표하는 사회학자인 송호근 교수는 부임 후 4개 연구소를 운영하며 학술저널을 창간하는 등 인문사회학부의 기반을 넓히는 데 기여했다고 평가 받았다.

김형섭 교수는 구조용 금속재료에 필요한 핵심 원천기술을 개발하고 있으며, 부임 후 149건의 과제를 수행하는 성과를 거뒀다.

나노소재 표면화학·자연모사 연구자로서 200여 편의 SCI 논문을 발표한 용기중 교수는 논문당 피인용 수 42.7회로 학계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이지오 교수는 지난 20년간 면역반응 유발에 핵심적인 역할을 하는 톨 유사수용체(TLR, Toll-like receptor)와 미생물 분자의 결합을 연구해 온 석학이다.

나노입자의 개발과 응용을 연구하는 김성지 교수는 화학 분야에서 권위 있는 학술지에 111편의 논문을 게재했으며, 김용태 교수는 연료전지와 이차전지, 수전해 시스템 등 에너지 변환과 저장 기술 분야의 전문가다.

송민석 교수는 구글 스칼라(Google Scholar) 기준 논문의 h지수(h-index)가 31, 피인용 수가 7256건에 이르며 산업공학 분야에서 우수한 실적을 보이고 있다.

민승기 교수는 지구온난화에 따른 폭염 등 극한 기후현상의 원인을 규명하는 등 새로운 연구 결과를 지속적으로 발표하며 해당 분야 연구를 주도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dr.ka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