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케이옥션 "공모가 2만원, 최상단 확정"

등록 2022.01.11 16:01:4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신항섭 기자 = 케이옥션은 지나 6일과 7일 양일간 국내외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수요예측을 진행한 결과, 총 1745개 기관이 참여해 1638.3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으며, 공모가를 희망밴드(1만7000~2만원)의 최상단인 2만원으로 확정했다고 1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총 공모금액은 320억원이며, 상장 후 시가총액은 확정 공모가 기준 1782억원이다.

상장을 주관한 신영증권 관계자는 "신청물량의 96.9%가 밴드 상단 초과를 제시했다"며 "케이옥션의 핵심경쟁력 '케이오피스(K-Office)'와 자회사를 통한 신규 사업 진출 등의 성장 로드맵이 높이 평가되며 투자자의 관심을 크게 끌었다"고 설명했다.

미술품 경매 시장은 좋은 미술품 확보와 물류 능력, 연속적인 경매 진행 능력 등이 높은 진입장벽으로 작용한다. 이런 가운데 국내 미술품 경매 시장은 케이옥션을 포함한 상위 2개사의 시장 점유율이 80%를 넘는 실질적 과점 시장이다.

공모로 확보된 자금은 미술품 매입, 신규 전시장 및 보관고 확보, 케이오피스(K-Office) 개선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도현순 케이옥션 대표이사는 "케이옥션 기업공개(IPO)에 큰 관심을 가져주신 투자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상장 후 미술품 관리 시스템 고도화, 해외 유망작품 소싱, 고객서비스 조직 강화와 인재 확보에 나서고 신규 사업의 성공적인 진출 등을 통해 투자자분들의 기대에 부응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케이옥션은 오는 12~13일 일반투자자 대상 청약을 거쳐 24일 코스닥 시장에 입성할 계획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hangseob@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