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청주시, 코로나19 확진 영유아에 30만원…전국 최초

등록 2022.01.12 09:25:03수정 2022.01.12 11:36:4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치료 기간 놀잇감·간식 '아이꿈키트' 제공

associate_pic


[청주=뉴시스] 임선우 기자 = 충북 청주시는 올해 코로나19에 신규 확진된 영유아에게 돌봄지원금과 놀이키트를 지원한다고 12일 밝혔다.

올해 1월 이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만 0세~5세(2016년 이후 출생자) 영유아에게 전국 지자체 최초로 30만원을 지급한다.

격리 치료를 받는 영유아의 스트레스를 줄이고자 놀잇감과 간식류로 구성된 '아이꿈키트'도 제공한다.

지원금은 거주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로, 아이꿈키트는 청주시 아동보육과(043-201-1932~5)로 신청하면 된다. 어린이집과 유치원을 통해서도 가능하다.

아이꿈키트는 코로나19 확진일부터 치료 완료 전까지 신청해야 한다.

청주에서는 올해 만 5세 이하 18명이 코로나19에 확진됐다. 어린이집 집단감염이 발생했던 지난달에는 만 5세 이하 120명이 감염됐다.

청주의 누적 확진자는 5600명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imgiz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