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한송네오텍-신화아이티, 디에이테크놀로지와 2차전지 관련 3자 MOU

등록 2022.01.12 11:22:18수정 2022.01.12 14:41: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경택 기자 = 한송네오텍은 2차전지 소재 전문 자회사 신화아이티, 2차전지 조립공정 설비 전문기업 디에이테크놀로지와 함께 2차전지 사업다각화를 위한 3자 간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를 통해 3사는 2차전지 제조 기술 및 소재 개발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공동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회사 측에 따르면 한송네오텍과 신화아이티는 2차전지 소재 및 설비 부문에서, 디에이테크놀로지는 2차전지 제조공정 부문에서 상용화에 필요한 관련 기술 개발과 차세대 아이템 개발을 함께 진행해 사업다각화를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장비 전문 기업 한송네오텍은 OLED 공정에 필요한 여러 장비를 개발 및 제조하고 있다. 핵심 장비 중 하나인 'OLED 인장기'를 개발하는 등 인장기 분야에서 마스크 해석 능력과 설계 능력, 알고리즘 및 소프트웨어의 제어·비전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한송네오텍은 기술력을 바탕으로 LG디스플레이, CSOT, BOE 등 글로벌 디스플레이 기업들을 주요 고객사로 두고 있다. 이번 MOU를 통해 디스플레이·반도체 등 다양한 첨단 산업 분야에서 축적한 장비 개발 분야의 노하우와 기술력, 네트워크를 활용해 2차 전지 설비 부문에 시너지를 발휘할 계획이다.
 
2차전지 조립공정 개발 전문기업 디에이테크놀로지는 리비안 등 글로벌 완성차 기업과 러시아 배터리 전문기업 등에 배터리 조립공정 장비를 공급하고 있다. 글로벌 2차전지 시장에서 지속적으로 기술력을 입증하고 있다. 15여 년간 LG에너지솔루션의 1차 벤더로 안정적인 협업관계를 이어오고 있는 만큼 올해 LG에너지솔루션 상장에 따른 대규모 설비투자로 인한 수혜를 기대하고 있다.

한송네오텍 관계자는 "이번 협약의 핵심은 최근 급성장 중인 2차전지 시장에서 각 사의 기술력과 사업 노하우를 집적해 차별화된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한 3사 간의 윈윈윈(win-win-win) 전략"이라며 "2차전지 제조기술과 차세대 성장동력으로 꼽히는 2차전지 소재사업을 선점해 지속적인 아이템 개발과 상용화를 이어나가 관련 사업영역을 공격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rkt@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