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강원 간 이재명 "당리당략적 안보 포퓰리즘 경계해야"

등록 2022.01.15 16:01:33수정 2022.01.15 17:25:0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국민통합 지향해야지 갈등 조장은 나쁜 정치"
공공기관 2차 이전 "매우 중요한 과제 꼭 실행"

associate_pic

[춘천=뉴시스] 최동준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15일 강원 춘천시 강원도의회에서 열린 강원도 18개 시군 번영회장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2.01.15. photo@newsis.com


[서울·춘천=뉴시스]정진형 여동준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는 15일 "정치적 이익을 위해서 당리당략적으로 안보에 위해를 가하는 안보 포퓰리즘은 참으로 비난 받아 마땅하고 경계해야될 일"이라며 거듭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를 비판했다.

매타버스(매주타는 민생버스) 시즌2로 강원도를 찾은 이 후보는 이날 오후 춘천시 강원도의회에서 열린 강원도 18개 시군 번영회장과의 간담회 후 기자들과 만나 "국가의 역할 중 가장 중요한 게 국민 생명과 안전을 지켜내는 안보"라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이 후보는 당원들에게 보낸 문자메시지에서 "전쟁위험을 고조시키고 국가안보를 정략적으로 활용하던 그 시절로 되돌아가선 안 되기 때문"이라고 했다. 대북 미사일 대응책으로 '선제타격'을 거론하고 '북한은 주적'이라는 메시지를 낸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를 에둘러 비판한 것으로 보인다.

이 후보는 또 '남녀·세대갈등을 조장하는 나쁜 정치'라는 자신의 비판에 이준석 대표가 '복어 좀 드셨냐'고 야유를 보낸 데 대해선 "특정 정치인의 발언에 말씀드릴 건 아닌 것 같다"면서도 "정치는 기본적으로 국민 통합을 지향해야 되는데 편을 갈라서 갈등을 부추기고 정치적 이익을 취하는 태도는 정말 배격해야 될 나쁜 정치 풍토"라며 한치도 물러서지 않았다.

그는 공공기관 2차 이전을 추진할 때 강원도 접경지역도 고려하느냐는 질문에는 "참 어려운 과제"라며 "똑같은 투자로 약간의 손실이 발생하더라도 지역 균형발전이라고 하는 게 장기적으로, 대국적으로 보면 훨씬 더 큰 효용을 가져온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이어 "구체적으로 어떤 공공기관을 어디로 옮길지에 대해선 추후에 검토해야 될 것"이라면서도 "지금 수도권에 집중돼있는 공공기관들, 국가·지방 공공기관을 지방으로 이전해 균형을 이뤄내는 건 매우 중요한 과제로 반드시 실행하도록 하겠다"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formation@newsis.com, yeodj@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