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인천 아침 찬바람 '쌩쌩' 강추위…오후 한때 눈

등록 2022.01.17 04: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인천=뉴시스] 이루비 기자 = 17일 인천 지역은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대체로 맑을 것이고, 낮부터는 차차 북쪽에서 남하하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아 구름 많을 것으로 보인다.

수도권기상청은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7도 내외의 분포를 보이겠다"며 "바람도 약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 매우 춥겠다”고 예보했다. 또 “이날 오후 3시부터 6시 사이에 1cm 미만의 눈이 내리겠고, 강수량이 적어 대기의 건조한 상태가 지속되겠다”고 전망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강화군 영하 11도, 계양구·남동구·서구·연수구·중구 영하 9도, 부평구 영하 8도, 동구·미추홀구 영하 7도, 옹진군 영하 3도 등으로 전망된다.

낮 최고기온은 옹진군 3도, 계양구·남동구·동구·미추홀구·부평구·서구·연수구·중구 0도, 강화군 영하 1도 등으로 예상된다.

서해중부앞바다는 바람이 초속 4~10m로 불어 바다의 물결은 0.5~1.5m로 일겠다.

인천 지역의 미세먼지의 농도는 ‘좋음’, 초미세먼지의 농도는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가급적 야외활동을 자제하고, 외출 시 보온을 철저히 하길 바란다”며 “바람이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도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uby@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