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고스트닥터, 정지훈X김범 미워할 수 없는 '톰과 제리'

등록 2022.01.17 17:32:0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고스트 닥터. 2022.01.17.(사진=tvN '고스트 닥터'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현숙 인턴 기자 = '고스트 닥터'의 정지훈과 김범이 '톰과 제리' 케미를 뽐내 눈길을 끈다.

17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되는 tvN 월화드라마 '고스트 닥터' 5회에서는 정지훈(차영민 역)과 김범(고승탁 역)의 밀고 당기는 유치한 싸움이 벌어진다.

17일 공개된 스틸에는 무언가를 따지는 듯한 표정의 고승탁과 억울함과 놀라움이 공존한 차영민의 모습이 포착됐다.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로 발전해가고 있는 두 사람이 상반된 반응을 보인 이유는 무엇인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또 다른 스틸에서 차영민은 미간을 찌푸린 채 당황한 얼굴을 하고 있는가 하면, 고승탁은 약이 바짝 오른 익살스러운 표정을 짓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특히 이들은 유치한 싸움을 벌이다 예상치 못한 대참사를 맞게 된다고 해 본 방송을 기다리게 한다.

여기에 뜻밖의 상황에 마주하게 된 장세진(유이 분)은 황당함이 담겨 있는 큰 눈과 이해가 안 된다는 듯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어 호기심을 자극한다.

고스트 닥터 제작진은 "오늘 방송에서는 고스트 차영민이 보인다고 밝힌 고승탁과 차영민의 유치찬란한 싸움이 그려진다. 빙의와 영접을 오가는 두 사람이 무슨 이유로 다투게 됐을지 앞으로의 이야기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sther@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