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남에너지, 스마트폰용 '보이는 ARS' 서비스 시행

등록 2022.01.17 18:34:2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24시간 폰 화면 보면서 원하는 메뉴 선택 이용
가스 연결·철거 신청도 고객이 직접 처리 가능

associate_pic

경남에너지, 스마트폰 '보이는 ARS' 서비스 화면. *재판매 및 DB 금지


[창원=뉴시스] 홍정명 기자 = 경남 창원 소재 도시가스 공급업체 경남에너지㈜(대표이사 정회)는 17일 스마트폰용 '보이는 자동응답(ARS)'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 서비스는 24시간 365일 고객이 보다 자유롭고 쉽게 각종 민원을 해결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도입했다.

스마트폰으로 경남에너지 콜센터(1661-4000)로 전화하면, 고객은 기존의 '음성 ARS(전화 상담원 연결)'와 스마트폰을 이용한 '보이는 ARS' 중 민원인 편의에 맞춰 선택해서 이용할 수 있게 한 것이다.

기존의 '음성 ARS' 서비스는 음성 멘트를 듣고 안내에 따라 키패드를 누르는 방식이었으나, '보이는 ARS'는 스마트폰 화면을 보면서 원하는 메뉴를 손쉽게 선택할 수 있다.

'보이는 ARS'는 기존의 음성 ARS에서 제공하는 서비스 이외 ▲가스 연결 및 철거 신청 ▲계좌 및 신용카드 자동이체 신청 ▲청구서 변경 ▲고객번호 조회 등 상담원 연결을 통해서만 가능했던 서비스를 고객이 직접 처리할 수 있도록 했다.

'보이는 ARS' 이용 중 고객이 메뉴의 상담원 연결을 터치하면, 즉시 이용 중인 메뉴의 전문 상담원 도움도 받을 수 있다. 해당 상담원은 이용 중인 메뉴 정보를 파악해 신속하고 정확한 고객 응대가 가능하다.

또한, 보이는 ARS에 '큰 글씨 보기' 기능을 추가해 시력이 나쁜 고객의 서비스 이용 편의성도 높였다.

정회 대표이사는 "보이는 ARS 서비스는 소비자중심 경영(CCM)의 관점에서 고객 대기시간 단축과 상담 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해 도입했다"면서 "앞으로도 모바일 기반 서비스를 지속해서 확대하고, 고객 서비스(CS)를 넘어 고객경험(CX) 중심의 디지털 서비스 혁신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남에너지는 '2021년 소비자중심경영(CCM)' 우수기업 포상 및 인증서 수여식에서 소비자 중심의 경영문화를 구축한 노력을 인정받아, 도시가스 업계 최초로 정부 포상 중 최고 훈격에 해당하는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jm@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