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아시아야구선수권, 코로나 여파로 무기한 연기

등록 2022.01.18 09:09:5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오는 3월 대만 타이중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아시아야구선수권대회가 무기한 연기됐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2019 아시아야구선수권대회에 출전하는 한국 대표팀. (사진=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제공)


[서울=뉴시스] 문성대 기자 = 오는 3월 대만 타이중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아시아야구선수권대회가 무기한 연기됐다.

아시아야구연맹(BFA)은 17일(한국시간) 코로나19 여파로 대회를 연기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아시아야구연맹은 "전 세계가 코로나 감염 급증으로 국제 여행이 매우 제한적이고, 위험하다"라며 "최근 대만야구협회, 타이중시와 협의해 연기 결정을 내렸다"라고 말했다.

이어 "대회 개최 날짜는 미정이다. 연맹은 코로나 상황을 지켜보고 최적의 날짜를 정할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2년 연속 대회가 최소될 가능성도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sdmu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