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신세계L&B, 설 와인 선물 세트 한정 판매

등록 2022.01.18 08:41:3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동현 기자 = 신세계L&B는 설 와인 선물 세트를 선보인다고 18일 밝혔다. 해당 제품은 신진 도예작가의 보자기 작품으로 포장한 '스택스 립 페이 까베르네 소비뇽'으로, 신세계 백화점 10개 지점에서 50병 한정 수량으로 판매한다.

설 와인 선물 세트는 신세계L&B와 서울문화재단이 사회공헌사업으로 진행하는 공예작가 지원 공모전에서 선정된 신진 도예작가 박채원의 작품 'Traces : 보자기 가방'으로 포장됐다.

스택스 립 페이 까베르네 소비뇽은 미국 나파밸리 스택스 립 지역에서 생산되는 고급 와인이다. 제품은 1976년 일명 '파리의 심판'이라고 불리는 블라인드 테스팅에서 프랑스 특급 와인들을 제치고 레드 와인 부분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제품은 와인 산지인 스택스 립 내에서도 유서가 깊고 명망 있는 페이(Fay) 지역에서 생산됐다. 까베르네 소비뇽을 주품종으로 까베르네 프랑을 극소량 블렌딩 했으며 21개월간 프렌치 오크 숙성을 거쳤다.

신세계L&B 관계자는 "신세계L&B는 서울문화재단과 협력해 3년째 신진 예술가들의 창작활동을 지원해 공예상품을 발굴해 내고 있다"며 "작가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한 방편으로 이번 선물 세트를 기획하게 됐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oj100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