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영덕서 80대 치매노인, 농수로 빠져 숨진 채 발견

등록 2022.01.18 09:36:17수정 2022.01.18 09:36: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집 인근 농수로에 빠져…발견 당시 맥박, 호흡 등 없어
경찰 "치매 앓아 평소에도 집 자주 나가"

associate_pic

[그래픽]

[영덕=뉴시스] 이바름 기자 = 경북 영덕에서 치매를 앓던 80대 여성이 농수로에 빠져 숨진 채 발견됐다.

18일 영덕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7일 오전 10시 11분께 A(82·여)씨가 실종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A씨의 집을 방문한 요양보호사가 A씨가 없어진 사실을 알고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과 소방 등은 수색작업을 통해 이날 오전 11시 30분께 인근 농수로에 빠져 있는 A씨를 발견했다.

발견 당시 A씨는 이미 의식이나 맥박, 호흡 등이 없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혼자 사는 A씨는 평소에도 자주 집을 나섰던 것으로 조사됐다"며 "A가 발견된 곳 역시 평소 자주 지나다니던 곳이었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ight@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