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용인시, 올해도 14억5000만원 주민들에게 돌려준다

등록 2022.01.18 10:33:2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주민이 제안한 ‘2022년 용인형 주민주도 마을만들기’ 사업

associate_pic


[용인=뉴시스]신정훈 기자 = 경기 용인시가 ‘2022년 용인형 주민주도 마을만들기 사업’의 일환으로 지역 주민들에게 14억5000만원의 주민세를 돌려준다.
 
시는 지난 2020년부터 주민세 인상으로 확충된 재정을 지역 주민들에게 돌려주기 위해 ‘주민세 인상분 환원사업’을 시작했다. 지난해는 ▲안심귀갓길 벽화조성 ▲안전 통학로 조성 ▲하천 수질개선 및 환경정화 활동 ▲마을 쉼터공원 조성 및 정비 ▲마을 꽃길 조성 ▲사진 콘테스트 ▲주민 커뮤니티 공간 조성 등 총 137개 사업에 14억5000만원을 지원했다.

올해는 ‘용인형 주민주도 마을만들기 사업’으로 명칭을 변경하고, 주민 불편 해소와 지역 복지 및 지역공동체 활성화를 위해 주민들이 직접 제안하는 사업을 읍·면·동장이 추진하는 방식과 주민단체가 직접 추진하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지원금은 지난해와 같이 14억5000만원으로 읍·면·동장이 추진하는 사업에 12억원, 주민단체가 추진하는 사업에 2억5000만원이다.

읍·면·동장 추진사업은 각 읍·면·동에서 주민 의견 수렴 후 자체 실정에 따라 진행한다.

주민단체 추진사업은 다음달 4일까지 공모를 진행한 뒤 사업선정심사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선정할 방침이다.

공모는 지역문제 해결을 위한 ‘민간경상사업’과 주민 화합과 주민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민간행사사업’, 주민이용시설 확충을 위한 ‘민간자본사업’으로 나눠 진행하고 주민단체 또는 10인 이상 주민 모임이면 참여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늘어난 세수를 주민들에게 돌려주기 위해 2020년 처음 시작한 주민세 인상분 환원사업에 대한 주민의 만족도가 상당히 높다”면서 “공동체 활성화나 주민복지에 도움이 될만한 사업들을 적극적으로 제안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시 홈페이지(www. yongin.go.kr) 시정소식이나 공고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시 자치분권과(031-324-2278)나 각 읍·면·동 총무팀 또는 행정민원팀으로 문의하면 자세히 안내받을 수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gs5654@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