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문 대통령 "사우디와 수소·건설·의료협력…미래성장 더 빛날 것"

등록 2022.01.19 04:25:39수정 2022.01.19 14:33:0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스마트 혁신성장 포럼 기조연설…미래 협력 방향 제시
"새 성장 동력 만들어내야…보건·의료·디지털 미래 선도"

associate_pic

[리야드=뉴시스] 김진아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8일(현지시간)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 한 호텔에서 열린 한-사우디 스마트 혁신포럼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2022.01.19. bluesoda@newsis.com

[리야드(사우디아라비아)·서울=뉴시스] 김태규 김성진 안채원 기자 = 사우디아라비아를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18일(현지시각) 향후 사우디와 중점 추진할 미래협력 강화 분야로 수소·건설·의료 분야를 제시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사우디 수도 리야드 리츠 칼튼 호텔에서 열린 '한·사우디 스마트 혁신성장 포럼' 기조연설에서 "(한·사우디) 양국 미래협력을 위해 세 가지 분야를 강조하고 싶다"며 이렇게 밝혔다.

문 대통령은 "탄소중립 시대의 핵심 에너지는 수소분야다. 수소는 양국 협력 가능성 매우 큰 분야"라며 "사우디의 그린·블루수소 협력과 한국의 수소활용과 유통능력이 결합하면 수소시대를 함께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사우디는 서울 면적 44배의 부지에 탄소제로 친환경 스마트도시 '네옴'을 건설하고 있다. 미래를 내다 본 사우디의 통찰에 인공지능, 빅데이터와 같은 한국의 첨단 디지털이 만나면 상상의 도시가 현실이 될 것"이라고 언급했다.

associate_pic

[리야드=뉴시스] 김진아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8일(현지시간)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 한 호텔에서 열린 한-사우디 스마트 혁신포럼에서 박수를 치고 있다. 2022.01.19. bluesoda@newsis.com

아울러 "최근에는 한국 인공지능 의료 소프트웨어 '닥터앤서'가 사우디 임상실험에서 성공적 결과를 얻으며 구매의향서 체결로 이어졌다"며 "우리는 함께 코로나에 대응하고 새로운 성장 동력을 만들어 내야 한다. 보건의료, 디지털 산업 협력으로 양국이 미래산업을 이끌어 가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양국은 서로에게 매우 중요한 에너지 협력 파트너다. 사우디는 한국 최대의 원유공급국이며, 사우디 원유는 한국 경제성장의 원동력이 됐다"며 "한국은 사우디의 4번째 수출 시장으로 사우디 경제 발전에 기여해 왔다"고 평가했다.

이어 "인프라 건설은 양국 상생 협력의 모범이 됐다. 사우디는 한국 기업이 건설한 고속도로, 공항, 플랜트를 통해 인프라 기반을 발전시켜 나가고 있으며, 한국은 사우디 건설 프로젝트 참여로 최고의 건설과 경험을 다져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associate_pic

[리야드=뉴시스] 김진아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8일(현지시간)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 한 호텔에서 열린 한-사우디 스마트 혁신포럼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2022.01.19. bluesoda@newsis.com

그러면서 "양국은 사우디 최대 조선소를 함께 건설하고 있다. 선박엔진, 선박기자재 합작법인을 설립하며, 제조업 분야에서도 협력을 다변화하고 있다"며 "미래 성장 분야에서도 양국의 협력은 더욱 탄탄하고, 빛나게 될 것"이라고 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 기업인들의 비즈니스 기회 확대를 지원하기 위한 경제 정상외교의 일환으로 이날 포럼에 참석했다. 사우디가 전통적 산유국 역할을 넘어 제조업 등 신산업 분야로 산업 다각화를 추진하는 상황에서 양국 간 경제 협력을 강화하겠다는 의지가 담겼다.

우리 측에서는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공영운 현대자동차 사장, 오세철 삼성물산 대표이사, 후세인 알 카타니 S-Oil 대표이사, 문재도 수소융합얼라이언스(H2KOREA) 회장 등 자동차·건설·정유·수소분야 대표 기업인 60여 명이 참석했다.

associate_pic

[리야드=뉴시스] 김진아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8일(현지시간)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 한 호텔에서 열린 한-사우디 스마트 혁신포럼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2.01.19. bluesoda@newsis.com

사우디 측에서는 칼리드 알 팔레 투자부 장관을 비롯, 압둘아지즈 에너지부 장관, 알카사비 상무부 장관, 알코라예프 산업광물자원부 장관, 아즐란 빈 압둘아지즈 알 아즐란 사우디상의 회장, 야시르 오스만 알-루마얀 사우디 국부펀드(PIF) 총재 겸 아람코 회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양국 정부와 기관들은 지식재산협력 파트너십 약정, 한·사우디 교육협력프로그램 등 정부 간 문건 2건을 포함해 모두 11건의 문건을 체결했다. 사우디 내 대규모 인프라 수주시 자금조달을 원활하게 하기 위한 기본여신약정 주요조건합의서, AI의료 소프트웨어 시장 개척을 위한 닥터앤서 수출 구매의향서 등도 포함됐다.

특히 ▲수소·암모니아 협력 양해각서 ▲수소공급망 협력 양해각서 ▲양국 수소 관련 정보 공유 및 협력체계, 수소공급망 구축 협력 양해각서 ▲그린수소사업 공동개발 및 사업타당성조사 협력양해각서 등 수소 협력 관련 문건들이 다수를 차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yustar@newsis.com, ksj87@newsis.com, newkid@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