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공주시, 노인일자리 사업 확충…115억 7200만원 투입

등록 2022.01.19 10:22:2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지난해보다 예산 15% 증액...어르신 2783명 참여

associate_pic


 [공주=뉴시스]송승화 기자 = 충남 공주시가 올해 노인일자리 사업을 지난해보다 확대 실시한다.

19일 시에 따르면, 저소득 고령 어르신들의 건강한 사회활동과 소득 창출을 위해 추진하는 올해 노인일자리 사업에 지난해보다 129명 증가한 2783명이 참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를 위해 시는 지난해 사업예산인 100억 4900만원보다 15% 증가한 115억 7200만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노인일자리·사회활동 지원사업은 크게 ▲공익형 ▲사회서비스형 ▲시장형으로 추진된다.

공익형 사업은 봉사 성격이 강한 사업으로 만65세 이상 기초연금 수급자가 대상으로 재활용품 정리, 환경정화, 유치원·초등학교 교통안전 등의 업무를 수행한다.

보다 전문성을 요하는 사회서비스형은 보육시설 업무 보조, 노인맞춤 돌봄서비스 업무 보조, 안전관리 등으로 만 60세 이상도 참여 가능하다.

시장형은 수익창출 사업으로 시는 청춘카페 1~4호점, 편의점 1호점, 도시영농사업단, 알밤사업단, 양초사업단 등 지역 특색을 반영한 9개 시장형 사업단을 운영하고 있다.

일자리사업은 대한노인회공주시지회, 공주지역자활센터, 공주시노인종합복지관, 공주재가노인복지센터 등 6개 기관에서 수행한다.

시는 지난해 11월과 12월 모집공고를 통해 노인일자리에 참여할 2783명을 선발했으며, 중도 포기자 발생시 대기자 순번대로 채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정섭 공주시장은 “일자리야말로 최고의 복지인 만큼 어르신들의 양질의 일자리 발굴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코로나19 장기화 등으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르신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song100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