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KT,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클라우드 이전 사업 수주

등록 2022.01.19 10:12:0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새해 첫 공공클라우드 수주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오동현 기자 = KT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의 시스템 클라우드 이전 사업을 수주했다.

KT는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의 사업관리 및 전자결재 등 신규 개발 시스템을 클라우드로 이전하는 클라우드제공사업자(CSP)로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이 사업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의 대민 홈페이지, 대민서비스 제공 시스템 등 업무지원을 위한 내부시스템과 솔루션을 클라우드로 전환하는 사업이다.

사업자 선정은 사업이해도 등 7개 항목에 대한 기술평가로 이뤄졌으며, 평가대상 3개업체(CSP) 중 KT가 기술·보안·관리 등의 평가항목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KT는 2020년부터 ▲소상공인 폐업점포 재도전 장려금 ▲소상공인 버팀목 자금 ▲소상공인 버팀목 자금 플러스 ▲소상공인 손실보상 4개의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했다. KT는 기존 사업 노하우를 토대로 공단에 최적화된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KT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클라우드-IDC-네트워크 회선을 모두 직접 제공할 수 있는 사업자다. 따라서 인프라 통합관리를 제공해 KT클라우드 사용 고객에게 원스톱 서비스로 번거로움을 줄일 수 있다.

KT는 다가오는 공공기관 클라우드 대전환에 앞서 지난해 6월 공공 전용 클라우드인 ‘G-클라우드’에 오픈스택(OpenStack) 고성능 DX 인프라(GD1-Zone)을 신규 구축했다. 신규 존을 활용해 고사양·고대역·고품질 서비스가 가능하며 유연한 개발환경을 수용할 수 있다.

윤동식 KT Cloud/DX사업추진실장(부사장)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시스템의 클라우드 전환이 첫 시도인 만큼 안정적인 품질 유지와 개발환경 지원 등 다각화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KT는 국내 최초이자 최대 클라우드 사업자로서 이번 수주를 계기로 공공 클라우드 시장에서 리더십을 지켜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odong8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