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한국시인협회상에 권달웅 '휘어진 낮달과 낫과 푸른 산등성이'

등록 2022.01.19 15:48:0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휘어진 낮달과 낫과 푸른 산등성이 (사진=시인동네 제공)  2022.01.19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이수지 기자 = 권달웅 시인의 시집 '휘어진 낮달과 낫과 푸른 산등성이'가 제54회 한국시인협회상 수상작에 선정됐다.

(사)한국시인협회는 14일 제54회 한국시인협회상 및 제18회 젊은 시인상을 심사해 시협상에 권달웅 시인, 젊은 시인상에 김유자 시인을 선정했다고 19일 전했다.

1975년 ‘심상’으로 등단한 권 시인은 시집 ‘휘어진 낮달과 낫과 푸른 산등성이’ 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김 시인은 2008년 ‘문학사상’을 통해 등단해 첫 시집 ‘너와 나만 모르는 우리의 세계’로 젊은 시인상을 받았다.

젊은 시인상은 나이와 상관없이 등단 15년 이내의 시인에게 주어지는 상이다.

오랜 전통과 역사를 지닌 한국시인협회상의 본심 심사는 이근배, 윤석산, 유재영, 이태수, 한영옥 시인이 맡았다.

시상식은  3월26일 오후 4시 ‘문학의 집. 서울’에서 열릴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suejeeq@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