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야스민 트리플 크라운' 현대건설, 11연승 질주

등록 2022.01.19 21:15:0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12연승 후 1패, 그리고 다시 11연승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현대건설 선수단.(사진=한국배구연맹 제공)

[서울=뉴시스] 권혁진 기자 = 누가 현대건설의 질주를 막을 것인가.

현대건설이 또 이겼다.

현대건설은 19일 수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1~2022 V-리그 여자부 흥국생명전에서 세트스코어 3-1(25-15 22-25 25-15 25-16)로 이겼다.

12연승 후 한국도로공사에 시즌 첫 패를 당했던 현대건설은 또 다시 11연승을 달리는 압도적인 행보를 이어갔다. 23승1패(승점 68)로 정규리그 우승에 한 발 더 다가섰다. 올 시즌 10연승 이상만 두 번째다.

야스민이 양팀 통틀어 가장 많은 25점을 기록했다. 야스민은 후위공격 8개, 블로킹 3개, 서브에이스 5개로 트리플 크라운도 달성했다.

흥국생명은 3연패에 빠졌다. 승점 25(8승16패)로 7개팀 중 5위다. 서브에서 3-15로 크게 밀리면서 맥없이 무너졌다. 주포 캣벨(16점)은 집중 견제 속 공격 성공률이 22.91%에 그쳤다.

현대건설은 1세트를 25-15로 잡고 기선을 제압했다. 야스민은 16-11에서 5연속 서브 에이스로 흥국생명의 기를 완전히 꺾었다.

2세트를 빼앗긴 현대건설은 3세트 들어 다시 힘을 냈다. 8-9에서 이다현의 서브 때 양효진, 정지윤 등을 앞세워 내리 8득점으로 멀찌감치 달아났다.

3세트를 10점차로 마친 현대건설은 4세트마저 25-16으로 가볍게 정리, 승리를 완성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jkwo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