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음성 양계장서 불…1만8000마리 폐사

등록 2022.01.20 07:25:4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음성=뉴시스] 19일 오후8시9분 충북 음성군 맹동면 한 양계장에서 불이 나 2개동을 모두 태운 뒤 40여분만에 꺼졌다. 이 불로 닭 1만8000마리가 폐사했다. (사진=음성소방서 제공) 2022.01.20.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음성=뉴시스] 안성수 기자 = 19일 오후8시9분께 충북 음성군 맹동면 한 양계장에서 불이 났다.

불은 양계장 4개동 중 2개동(996㎡)을 모두 태운 뒤 40여분만에 꺼졌다.

이 불로 닭 1만8000마리가 폐사해 소방서 추산 1억100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hugah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