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국립국악원, 북한 '음악세계' 담은 '한민족음악총서' 발간

등록 2022.01.20 09:42:4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국립국악원이 북한 '윤이상음악연구소'에서 발행한 음악 전문잡지 '음악세계' 43권의 총목록과 색인을 망라한 '한민족음악총서 제12권'을 PDF로 발간했다. (사진=국립국악원 제공) 2022.01.20.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강진아 기자 = 국립국악원(원장 김영운)이 1988년부터 2009년까지 북한 '윤이상음악연구소'에서 발행한 당대 북한 유일의 음악 전문잡지인 '음악세계' 43권의 총목록과 색인을 망라한 '한민족음악총서 제12권'을 전자책(PDF)으로 발간했다.

'음악세계'는 윤이상(1917-1995)과 윤이상음악연구소를 통해 북한의 민족음악 연구 성과와 북한의 현대음악 연구 자료를 국내외에 소개하고 조선음악의 우수성과 연구 역량을 홍보하기 위해 발간됐다. 1988년 창간호부터 1991년까지 총 7권은 '음악연구'라는 제호로 발간됐고, 1992년부터 '음악세계' 제호로 변경됐다.

1990년대부터 북한 음악을 연구해온 국립국악원은 앞서 북한의 형성기인 1950~60년대 잡지, '조선음악'과 '조선예술' 총목록과 색인집을 각각 2016년과 2020년에 발간한 바 있다. 이번 '한민족음악총서 제12권'에서 다룬 '음악세계'는 1980년대부터 비교적 최근 북한 음악계의 이모저모를 담고 있는 잡지다.

'한민족음악총서 제12권'은 '음악세계'가 2010년부터 온라인 잡지로 전환되기 전 발간된 전체 43권의 호수별 목차의 총목록, 작품, 인명, 갈래, 주제 색인을 담았다. 북한 음악계의 관심 주제와 국악과 양악의 배합 문제 등 한국음악계에서 참고할 만한 자료를 편리하게 찾아볼 수 있도록 했다. 색인에 대한 원문은 국립국악원 북한음악자료실에서 열람할 수 있다.

이번 발간물은 국립국악원 누리집에서 20일부터 무료로 내려 받을 수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aka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