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박은영, 눈에 피멍.…충돌한 최은경 눈물 '골때녀'

등록 2022.01.20 10:00:3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박은영 2021.01.20.(사진=SBS)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전재경 인턴 기자 = '골때녀'에 출연 중인 아나운서 박은영이 부상을 당했다.

박은영은 19일 방송된 SBS 축구 예능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수비 훈련을 하던 도중 최은경과 충돌해 쓰러졌다. 

이에 최은경은 "쟤 멍들어서 어떡하니"라며 눈물을 흘렸고, 박은영은 "훈련 계속 해, 난 여기 있을게"라고 웃었다.

이후 박은영은 선글라스를 쓴 채 등장했다. 선글라스를 벗자 박은영의 왼쪽 눈에는 피멍이 선명했다.

박은영은 2021년 KBS 아나운서를 그만두고 프리랜서로 활동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for364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